초승달 신전

검은사막 위키

발렌시아 고대 문명의 흔적이 남아있는 발렌시아 신전이다.

수없이 거쳐간 모래 바람으로 비록 그 모습이 퇴색됐지만,

지금도 여전히 곳곳에서 신전이 존재했던 흔적을 찾아볼 수 있다.

이 안에 남은 아르고스 사우닐은 여전히 초승달이 뜨는 날이면 피의 축제를 벌인다고 한다.


초승달 신전2.png


구분 요약 설명

적정 레벨

55~56Lv

마을과 거리 효율

★★☆☆☆

모래알 바자르와 다소 거리가 있음

이용자 몰림

★★★★★

발렌시아의 무법지대 중 하나

난이도

★★★★☆

늘 긴장해야 하는 곳

사냥 쾌감

★★★★☆

크고 작은 몬스터 뭉치의 향연

고유 드롭

반지/목걸이

초승달 수호자의 반지, 세랍의 목걸이

탑승물 보관

사냥 루트에 따라 달라짐

지역 구분

사막(정제수, 팔각차 필요)

사냥터 타입 파밍형 사냥터
캐릭터의 공격력이 적정 공격력 이상이 되도 효율이 오른다.
효율의 폭은 크지 않으나, 파밍에 적합하다.




몬스터 종류 및 레벨

1) 기본 정보

57 ~ 59Lv 몬스터 위주
근접: 초승달 감시자, 초승달 수호자
원거리: 초승달 신도
기타: 아르고스 모래탑, 아르고스 흑요석 제단, 아르고스 흑요석 정기, 아르고스 유물 보관소

특수: 초승달 수문장(매우 강력함)


2) 특징

- 사막 지역이기 때문에 질병을 대비한 정제수와 팔각차를 잘 챙겨야 한다.

- 고레벨 이용자들에게 큰 인기 아이템인 ‘초승달 수호자의 반지’가 드롭되기 때문에 늘 인기가 있다.

- 여기에 사막 PK까지 자유로운 곳이라 무법지역으로 꼽히기도 한다.

- <수문장> 몬스터가 때때로 출현한다. 잘못 걸리면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으니 늘 조심해야 한다. 


레벨/장비 조건

발렌시아 지역 사냥터를 크게 Level 1, 2, 3으로 분류한다면 1에 속한다고 볼 수 있다.

정확히 말하면 1.5 정도 되겠다.


최소 조건에서도 충분히 사냥은 가능하나, 경험치와 파밍 효율을 노린다면

적정 조건 그 이상을 갖추는 것이 여러 면에서 좋다.
 ※ 비각성 캐릭터라면 최소/적정 조건에서 +10~15를 더해주면 더 좋다.


레벨 공격력 방어력

최소 조건

55~56Lv

140~

220~

적정 조건

56Lv

160~

230~



공략 포인트

1) 주의사항

초승달 수호자는 무척 강력하고, 넘어짐에 면역이기 때문에 다른 상태이상 기술을 잘 써야 한다.

게다가 넘어뜨림을 동반한 점프 기술까지 쓰는데, 최소 조건에서는 특히 조심해야 한다.

넘어진 뒤 몬스터에게 둘러싸이면 바로 사망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간혹 등장하는 <수문장>은 지옥과 다름 없다.

게다가 <수문장>은 끊임없이 부하 몬스터를 소환하기 때문에

파티 사냥으로 도전해도 버거운 느낌이 든다. 항상 경계하도록 하자. 


2) 주요 자리 및 사냥 루트

신전 안쪽 우뚝 솟은 바위 기둥을 기준으로 원형 장식이 있는 곳이 몬스터의 밀집도가 높다.



초승달 신전.png

▶ 가장 안쪽이 인기가 있는 곳이다. 거점 관리인 NPC에게 사냥 의뢰는 꼭 받도록 하자. 



주요 드롭 아이템

초승달의 증표
블랙스톤(방어구)
블랙스톤(무기)
때묻은 초승달 반지(사용하면 낮은 확률로 초승달 수호자의 반지가 나온다)
검은 마력의 수정 – 금강
고어로 기록된 두루마리
초승달 수호자의 반지

세랍의 목걸이(초승달 <수문장>을 잡아야만 얻을 수 있다)



[트렌드] 이용자 밀집도

이른바 ‘초승달’로 통하는 대박 아이템의 기회를 엿볼 수 있고,

혼자서 사냥 시 경험치 효율까지 좋아 고레벨 이용자들에게 특히 인기가 있는 곳이다.


다만 장비 수준이 월등한 이용자들이 많고 찾고, 사막 PK가 허용되는 지역이라

이용자들간 분쟁이 심한 곳이니 항상 주의해야 한다.

물론 이 부분은 어디까지나 ‘그럴 수 있다’일 뿐, 

발렌시아 지역 내에서 굉장히 멋진 분위기가 연출된 곳이니 꼭 한번 들러보는 것을 추천한다.